2019.09.17 19:14  제보/광고문의 : 010)3605-4420
광주 초등생 10명 중 4명 학교폭력 경험
 광주시교육청, 2019년 1차 학교폭력실태조사 결과 발표…2년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
2019/08/27 16:02 입력
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

1-광주시교육청(2019년 8월).jpg


[호남교육신문 김두헌 기자] 광주지역 초등학생 10명 중 4명이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. 이같은 결과는 2017년 1.5%에 비해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. 광주시교육청은 전국 시·도교육감이 공동으로 한국교육개발원·한국교육학술정보원에 위탁해 실시한 2019년 1차 학교폭력실태조사 결과를 27일 발표했다.


광주지역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11만826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실태조사 결과 1895명(1.6%)가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답했다. 2017년 0.7%(931명)보다 2배이상 많았다. 학교 급별로는 초등학생 3.7%가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응답해 2017년 1.5%보다 2배 이상 증가해 학교폭력 연령층이 낮아지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.


중학교 0.7%, 고등학교 0.3%로 2017년도 중학교 0.4%, 고등학교 0.2%보다 각각 0.3%, 0.1% 증가했다. 학교폭력 유형별로는 ‘언어폭력’ 34.1%로 가장 많고, ‘집단따돌림·괴롭힘’ 23.7%, ‘신체폭행’ 9.6%, ‘사이버괴롭힘’ 8.8% ‘스토킹’ 8.1%, 순으로 나타났다. 가해자 유형은 학교의 같은 반 학생이 47.3%, 학교의 같은 학년 학생이 30.0%이었으며, 피해장소로 교실 안이 31.0%, 복도가 12.0%로 나타났다. 피해시간은 쉬는시간이 35.0%, 하교시간이 16.8%, 점심시간 13.9% 순이다.


광주시교육청 관계자는 “초등학생에 대한 어울림·어깨동무학교 지원 확대와 순회 전문상담사 운영을 통한 개인, 집단 상담프로그램을 강화하고, 초등학생 눈높이에 맞는 학교폭력예방 교육활동을 강화하겠다”고 말했다. 또 피해유형에서 가장 높게 나타난 언어폭력, 집단따돌림 및 괴롭힘의 감소를 위해 사이버폭력 예방교육, 학생인권교육, 인성교육 관련 교육과정 편성 운영과 인성교육 실천주간 운영, 학생 언어문화 개선 캠페인 등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학교폭력 예방교육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.

[ 김두헌 기자 ]의 다른기사 보기
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mapak69@naver.com
호남교육신문(www.ihopenews.com/) - copyright ⓒ 호남교육신문. 무단전재 & 재배포 금지

화제의 포토

화제의 포토더보기

  • 회사소개
  • 광고안내
  • 제휴·광고문의
  • 기사제보
  • 정기구독신청
  • 다이렉트결제
  • 고객센터
  • 저작권정책
  • 회원약관
  • 개인정보취급방침
  •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  • RSS
  • 호남교육신문 | 광주광역시 북구 북문대로 242번길 46 상가동 202호 | 등록번호 광주 다-00199 발행인 이명화 | 편집인 김두헌 | 청소년 보호 책임자 김두헌 | ☎ 062-524-1110,2220 FAX 062-234-8830 | E-mail:mapak69@naver.com Copyright ⓒ 2007-2013 호남교육신문 All right reserved.

    호남교육신문의 모든 콘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전재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